조회: 571
서울옥션 123회 경매 낙찰률 77%..3년만에 최고치 Chon byung hyun Newspaper article  
박수근 노상의 여인들 6억2천만원 낙찰..이날 최고가 기록
예금보험공사 압류작품 4점 모두 팔려..
박현주 기자(hyun@ajunews.com)| 등록 : 2012-03-20 21:26| 수정 : 2012-03-20 21:26

6억2천만원에 낙찰된 박수근의 60년대작품 노상의 여인들.

(아주경제 박현주 기자) 5억원에 경매에 오른 박수근의 '노상의 여인들'이 6억2000만원에 낙찰됐다. 123회 서울옥션 봄 메이저경매 최고가다. 박수근의 '모자와 두 여인'도 5억원에 팔렸다.

서울옥션은 20일 개최한 123회 봄 메이저 경매에서 52억6000만원어치가 팔려 총 낙찰률 77%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2009년 3월 경매 이후 3년만에 최고치다. 이번 경매에는 124점이 출품됐다.

서울옥션 이학준 대표이사는 “미술시장이 추세 전환하는 모습을 보여준 경매라고 생각한다”며 “특히 박수근 등 근대작가들에 대한 시장 수요가 크게 늘었다는 점이 매우 고무적”이라고 말했다.

이날 경매에 부쳐진 고영훈 김강용 오치균 전병현등 예금보험공사 압류 작품 4점도 모두 낙찰됐다. 특히 고영훈 작품 ‘stone’은 6200만원에 시작해 열띤 경합 끝에 8500만원에 팔렸다.

유영국의 작품도 이날 최고의 경합을 보였다. 1억 8000만원에 시작한 유영국의 작품은 3억 6000만원에 낙찰됐다.

김환기의 작품은 '무제'는 4억원, 자화상을 담은 드로잉 '무제'는 1억원에 낙찰, 근대작가 가운데 그동안 시장에서 가장 높았던 인기를 반영했다.

김창열의 물방울 120호 작품은 3억5000만원에 팔려 그동안 경매시장에서 거래된 김창열 작품 가운데 최고가를 기록했다.

손상기의 '밀물'은 5500만원에 낙찰됐다.

고미술 부분에서는 '관운장도'가 4억5000만원에 낙찰되어 고미술품 중 최고가를 기록했다.'향안'은 낮은 추정가의 4배를 상회하는 7500만원에 낙찰됐다.

서울옥션은 "그동안 시장에서 약간의 조정기를 보였던 박수근 등 국내 근대작가들이 열띤 경합 끝에 낙찰되어 근대미술시장이 살아 나고 있음을 입증했다"며 "오는 4월 3일 여는 홍콩 경매 낙찰액을 더할 경우 올 첫 경매낙찰액은 100억원을 상회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noTitleNews
125   예술은 인간의 꿈을 가장 잘 보여주는 미디어”Chon byung hyun Newspaper article 世界日報 2012/12/25 
124   부실 저축은행 ‘압류 미술품’ 90여 점 첫 경매Chon byung hyun Newspaper article kbsnews2012/3/21 
123   서울옥션 123회 경매 낙찰률 77%..3년만에 최고치 Chon byung hyun Newspaper article 亞洲經濟 2012/03/20 
122   [그림이 있는 아침] 숲과 함께 자라는 나무 Chon byung hyun Newspaper article 國民日報 2011/12/20 
121   미술작가, 악기를 만나다 Chon byung hyun Newspaper article 文化日報 2011/12/14 
120   고구려 벽화·고려불화의 질감으로 표현한 우리 산야Chon byung hyun Newspaper article 世界日報 2011/12/0 
119   일주&선화갤러리, 전병현 '숲과 함께 자라는 나무'展 Chon byung hyun Newspaper article 亞洲經濟2012/02/13 
118   詩, 그림으로 다시 태어나다Chon byung hyun Newspaper article Yonhapnews 
117   MBC 풍요로운 정감‥달항아리의 매력Chon byung hyun Newspaper article mbc 
116   가을 화랑가 스타작가들 튀는 ‘색채실험’ Chon byung hyun Newspaper article 문화일보 

 
처음 이전 다음       목록